올 뉴 스마트 캠리, 베일벗다..3390~4330만원
입력 : 2014-11-18 08:56:29 수정 : 2014-11-18 08:56:33
[뉴스토마토 이충희기자] 하반기 수입차시장 최대 기대작 중 하나인 캠리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한국토요타는 18일부터 전국 토요타 전시장에서 '2015 올 뉴 스마트 캠리(2015 All New Smart Camry)'의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국내에 수입되는 모델은 세계에서 캠리를 가장 많이 생산하고 있는 미국 켄터키 공장에서 생산된다. 판매차종은 미국 판매 최상위 트림인 2.5가솔린 XLE와 2.5 하이브리드 XLE, V6 3.5 가솔린 XLE 등 총 3가지다.
 
가격은 2.5 가솔린 XLE모델 3390만원, 2.5 하이브리드 XLE모델 4300만원, V6 3.5가솔린 XLE모델 4330만원이다.
 
한국토요타는 풀체인지에 버금가는 변화에도 불구하고 가격은 2년전 7세대 캠리의 출시가격과 동일하다고 설명했다. 이는 좋은 제품을 개발해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에 공급한다는 토요타자동차의 가격정책 양품염가(良品廉價)'에 근거한다고 덧붙였다.
 
요시다 아키히사 한국토요타 사장은 "이번 2015 올 뉴 스마트 캠리는 토요타의 '고객 제일주의'를 실천한 대표적인 모델"이라며 "완전히 새로워진 차에 경쟁력 있는 가격이 더해진 '스마트 프레스티지 세단'을 표방한다는 의미에서 '2015 올 뉴 스마트 캠리(All New Smart Camry)'로 정했다"고 말했다. 
 
◇2015 올 뉴 스마트 캠리.(사진=한국토요타)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충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