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제주항공, 올 3분기 실적 '우수'..매출 전년비 약 16%↑
발빠른 노선 확장전략 추구..올해 매출 5천억원 기대
2014-10-27 10:44:41 2014-10-27 10:44:45
[뉴스토마토 문정우기자] 제주항공이 발빠른 노선 확장전략을 통해 올해 3분기 우수한 실적을 거뒀다. 
 
제주항공은 올해 3분기 매출 1436억원, 영업이익 167억원, 순이익 179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제주항공은 매출을 포함해 역대 최고 실적이 올렸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8%,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32.9% 증가했다.
 
각 노선별 매출은 국내선 554억원, 국제선 811억원으로 노선별 비율이 약 4대 6이었다. 이밖에 화물, 기내판매 등 기타매출은 71억원이었다.
 
3분기 누적매출액은 지난해보다 14.4% 늘어난 3780억원으로 나타났다. 국제선은 14.2% 늘어난 2253억원으로 전체매출액의 59.6%, 국내선은 9.8% 늘어난 1366억원이었다. 3분기 누적영업이익은 197억원, 누적순이익은 227억원이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매출액과 영업이익 등이 지난해 3분기보다비 크게 늘어난 것은 국내선과 국제선의 잇단 신규취항, 기타매출의 안정화, 규모의 경제 실현을 통한 원가절감이 실효성을 보인 것으로 해석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신규노선 확대와 적극적인 부가매출 개발 등을 통해 올해 매출 5000억원대, 영업이익 200억원대 실현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제주항공은 올해 3분기에 대구~제주 노선에 신규취항 한 데 이어 중국 3개 노선에 신규취항하는 등 발빠른 노선 확장전략을 취하고 있다.
 
◇제주항공 항공기. (자료제공=제주항공)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