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도29호선 갈산~해미 확장개통..통행시간 단축
입력 : 2014-07-30 11:00:00 수정 : 2014-07-30 11:00:00
[뉴스토마토 문정우기자] 국도 29호선 홍성군 갈산~해미 구간이 4차선으로 확장 개통돼 홍성IC에서 해미읍성, 안면도 등으로 가는 휴가길이 한결 여유로워질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충남 홍성군 갈산면에서 서산시 해미면을 연결하는 국도29호선 8㎞ 구간을 오는 31일 오전 9시부터 전면 개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갈산~해미 국도건설공사'는 기존 2차선 도로를 4차선으로 확장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6년 첫 삽을 뜬 후 9년만이다.
 
이번 개통으로 홍성군 갈산면에서 서산시 해미면을 오가는 통행시간이 기존 20분에서10분으로 줄어들고, 면소재지 등 인구밀집지역을 우회해 건설돼 교통사고가 크게 감소될 것으로 국토부는 기대하고 있다.
 
또 기존 국도를 마을도로로 활용해 안면도 등 서해안으로 가는 교통량이 분산돼 휴가철 상습정체 해소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그 동안 기존국도의 경우 선형이 불량하고 차로 폭이 협소해 교통사고 위험성이 높다는 지적과 함께, 고북면 인구밀집지역을 통과하던 관광객 차량, 홍성산업단지 화물차량으로 인해 상습정체가 발생하고 주민 안전을 크게 위협했다.
 
(자료제공=국토부)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정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