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끝장토론' 후 푸드트럭 허용..튜닝주 '↑'
입력 : 2014-03-28 09:20:03 수정 : 2014-03-28 09:24:06
[뉴스토마토 김보선기자] 규제 개혁을 위한 '끝장 토론' 후 자동차 튜닝 규제 완화가 발 빠르게 진행되며 관련주가 강세다.
 
28일 오전 9시21분 현재 디젠스(113810)(2.7%), 헤스본(054300)(9.3%), 대유에이텍(002880)(1.2%) 등이 동반 상승하고 있다.
 
정부는 전일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어 '제1차 규제개혁장관회의 및 민관합동 규제개혁 점검회의 현장 건의 후속조치'를 발표했다.
 
후속조치로 올해 7월부터 놀이시설이나 공원 안에서 화물차를 개조한 '푸드트럭'을 이용해서 합법적으로 영업할 수 있게 됐다.
 
6월부터는 전조등을 제외한 차량의 등화장치를 바꿀 때 정부 승인을 받지 않아도 되는 등 승인이 필요 없는 튜닝 대상을 확대하기로 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