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5, 22일 61개국 1400여 매장 '첫선'
입력 : 2014-03-21 11:00:00 수정 : 2014-03-21 11:00:00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내달 출시 예정인 삼성전자(005930)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5'를 오는 22일 만날 수 있다. 웨어러블 기기인 '삼성 기어2'와 '기어 핏'도 이날 함께 공개된다.
 
삼성전자는 지난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4에서 첫 선을 보인 갤럭시S5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갤럭시S5 프리뷰' 행사를 세계 61개국 1400여개 매장에서 21일부터 진행키로 결정했다.
 
삼성전자가 신제품 출시 이전에 이처럼 전 세계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식어버린 하이엔드 스마트폰에 대한 열정을 끌어올리기 위한 사전 마케팅의 일환이란 해석이다. 그만큼 삼성전자로서는 갤럭시S5의 성공이 절실할 수밖에 없는 처지.
 
이영희 삼성전자 무선사업부(IM) 마케팅팀장(부사장)은 "갤럭시S5와 삼성 기어2, 삼성 기어 핏을 조금이라도 빨리 체험하고 싶다는 소비자들이 많아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이를 통해 스마트폰 본연의 기능을 혁신한 갤럭시S5를 느끼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행사는 21일(현지시간) 미국·스위스를 시작으로 영국·중국·브라질·독일 등 총 61개국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오는 22일부터 전국 삼성디지털프라자, 이동통신 3사 대리점 등 총 45개 매장에서 갤럭시S5를 체험할 수 있다.
   
삼성 자체 브랜드샵인 삼성 익스피리언스 스토어(SES)뿐 아니라 이동통신사 대리점과 베스트바이와 같은 대형 유통매장 등 각 국가별로 갤럭시S5와 웨어러블 기기를 가장 효과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장소에서 진행된다.
 
갤럭시S5는 1600만 화소의 카메라와 빠른 네트워크 통신, 피트니스, 생활방수·방진 등의 기능을 탑재했다. 개방형 플랫폼인 타이젠을 기반으로 하는 삼성 기어2는 카메라와 스피커를 본체에 내장했다. 삼성 기어 핏은 세계 최초 커브드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왼쪽부터)갤럭시S5, 삼성 기어2, 삼성 기어 핏(사진=삼성전자)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애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