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美 증시 훈풍에 '상승' 출발..1990선 회복(9:13)
입력 : 2013-05-22 09:12:38 수정 : 2013-05-22 09:16:06
[뉴스토마토 최하나기자] 코스피가 다시 랠리를 펼친 미국 증시 훈풍에 영향을 받아 1990선을 회복하며 상승 출발했다.
 
22일 오전 9시13분 현재 코스피 지수는 전날보다 9.18포인트, 0.46% 오른 1990.27을 기록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연준의 양적완화를 지지하는 연준 총재의 발언에 힘입어 상승 마감했다.
 
제임스 블라드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은행 총재가 독일에서 열린 컨퍼런스에 참석해 연준이 양적 완화를 지속해야 한다는 발언을 한 것이 호재로 작용했다.
 
특히 다우지수와 S&P500지수는 다시 신고점 랠리를 펼쳤다.
 
앞서 마감한 유럽증시 역시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 우려를 줄이는 발언에 반응하며 일제히 상승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228억원 매수하고 있고, 개인과 기관은 각각 181억원, 46억원 매도하고 있다.
 
업종별로는 운송장비(1.02%), 섬유의복(0.80%), 통신업(0.74%) 등이 상승하고 있고, 음식료품(-0.03%)이 하락하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의 흐름은 대부분 상승하고 있다. 삼성전자(005930)가 전날보다 0.34% 올라 149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차(005380)(0.25%)와 현대모비스(012330)(1.83%), 기아차(000270)(2.20%) 등 자동차주도 동반 상승하고 있다. POSCO(005490)도 0.93% 오르고 있고, SK하이닉스(000660),삼성생명(032830), 신한지주(055550), 한국전력(015760)도 1%내외에서 상승하고 있다.
 
한미사이언스(008930)는 당료병 치료제의 미국 특허권 취득 소식에 3.38% 오르고 있다.
 
LG이노텍(011070)은 실적 개선 기대감에 장중 52주 최고가를 새로 썼고, 현재 5.40% 급등하고 있다.
 
CJ그룹주는 검찰의 압수수색 소식에 이틀째 하락하고 있다. CJ(001040)는 3.03% 내리고 있고, CJ제일제당(097950), CJ E&M(130960), CJ CGV(079160), CJ씨푸드(011150)는 1~2%대 약세를 보이고 있다.
 
보루네오(004740)는 경영진의 횡령과 배임설에 이틀째 하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코스닥 지수는 전날보다 1.90포인트, 0.33% 오른 574.59를 나타내고 있다.
 
휴온스(084110)가 1분기 영업익 증가 소식에 3.58% 오르고 있으며, 장중 52주 최고가를 경신했다.
 
리홈쿠첸(014470)은 1분기 실적 호조에 3거래일째 상승하고 있다. 현재 4%대 오르고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하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