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5월 중순 전경련 회장단과 만날듯
5월 둘째주 유력 전망..방미사절단에도 포함시키는 방안 검토중
2013-04-09 15:06:51 2013-04-09 15:09:31
[뉴스토마토 김현우기자] 박근혜 대통령과 전경련 회장단이 5월 둘째주에 만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또 청와대는 박 대통령의 5월 방미때 전경련 회장단을 사절단에 포함시키는 방안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미 과정에서 박 대통령이 전경련 회장단을 자연스럽게 만나 창조경제 육성 인프라 구축, 고용•투자 확대를 당부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박 대통령의 방미 일정은 5월 둘째주로 알려진 가운데, 전경련이 홀수달 둘째주에 하던 회장단 회의를 일주일 앞당겨 회담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