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콜라 '조지아 커피', CF모델로 차태현 재발탁
2011-12-01 15:41:00 2011-12-01 15:42:19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코카콜라는 지난 2008년 말 조지아 커피의 국내 론칭 때부터 모델로 활약해온 배우 차태현을 2012년 시즌을 앞두고 다시 모델로 발탁했다. 이로써 차태현은 4년 연속 조지아 커피 모델을 맡으며 이번 겨울에도 프리미엄 제품 '조지아 에메랄드 마운틴 블렌드' CF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2009년 광고 '조지아로 힘내세요' 편에서 차대리로 출연하며 직장인들의 공감을 얻었던 차태현은 이번 광고에서도 회사 내 이미지 관리를 위해 애쓰는 직장인들의 불편한 속마음을 코믹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올해 초에는 과장으로 승진해 피곤한 일상 속에서도 여유를 가지려 노력하는 중간관리자급 직장인의 모습을 능청스럽게 연기, 직장인 및 소비자들 사이에서 많은 공감대를 형성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코카콜라 측은 "변함없는 차태현의 친근하고 유쾌한 이미지가 우리 시대 직장인 남성들을 대변하며 조지아 커피를 직장인들에게 편안한 휴식을 주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는데 크게 기여했다"며 "차태현은 이번 광고에서도 마음 편한 진정한 휴식을 제안하는 조지아 커피의 콘셉트를 가장 잘 표현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차태현이 출연한 새 조지아 커피 TV CF는 9일부터 방영된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