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證, 변동성장세 맞춤형 ELS 8종 판매
입력 : 2011-10-04 10:06:21 수정 : 2011-10-04 10:07:29
[뉴스토마토 안승현기자] 미래에셋증권(037620)(부회장 최현만)은 원금보장 및 원금비보장형 ELS 8종을 오는 7일 까지 총 460억 규모로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미래에셋 제2807회 ELS’는 KOSPI20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1년 만기 상품으로 지수 하락시 마다 분할매수 전략을 사용해 시장의 하락에 대응하는 변동성장세 맞춤형 상품이다.
 
이 상품은 만기상환조건에 KOSPI200지수가 발행일부터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90%이하로 하락하지 않으면 연 3%의 수익이 지급된다. 또 최초기준가격 대비 85%미만으로 하락한적이 없는 경우, 만기평가일 지수가 최초기준가격 대비 90% 이상이면 참여율 60%로 수익이 지급된다.
 
미래에셋증권은 HSCEI지수, S&P500지수와 기아차, 하이닉스, OCI 등 다양한 개별종목을 기초자산으로 한 ELS를 출시한다.
 
이번에 판매되는 상품들의 최소청약금액은 100만원으로 초과 청약 시 청약 경쟁률에 따라 안분 배정된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안승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