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조희대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가결
찬성 264명·반대 18명·기권 10명
2023-12-08 15:25:14 2023-12-08 15:25:14
[뉴스토마토 김수민 기자] 조희대 대법원장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대법원장 공백 사태가 74일만에 해소됐습니다.
 
국회는 8일 오후 본회의에 상정된 조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출석 의원 292명 중 찬성 264명, 반대 18명, 기권 10명으로 가결했습니다.
 
임명동의안은 재적 의원 과반 출석에 출석 의원 과반 찬성이 가결 요건입니다.
 
이로써 9월24일 김명수 전 대법원장이 퇴임과 이균용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부결로 이어져온 사법부 수장의 공백 사태가 해소됐습니다.
 
앞서 이날 오전 국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여야 합의로 원만하게 조 후보자 임명동의안 심사 경과보고서가 채택됐습니다.
 
조희대 대법원장 후보자가 지난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참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수민 기자 sum@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오승주 사회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