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노량: 죽음의 바다’, 100분의 해전을 담는다
2023-11-28 09:10:53 2023-11-28 09:10:53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올겨울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 대미를 장식할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 제작: ㈜빅스톤픽쳐스 | 감독: 김한민)가 무려 100분에 달하는 해상전투를 본편에 담은 가운데 압도적 전투의 현장감을 느낄 수 있는 스틸을 공개했습니다. ‘노량: 죽음의 바다는 임진왜란 발발 후 7, 조선에서 퇴각하려는 왜군을 완벽하게 섬멸하기 위한 이순신 장군의 최후의 전투를 그린 전쟁 액션 대작입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1592년에 발발, 긴 여정의 전쟁을 이어 나가던 조선과 왜는 1598년 노량해전을 끝으로 임진왜란의 끝을 맺습니다.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 중 명량’(2014), ‘한산: 용의 출현’(2022)이 여름 바다 위에서 펼쳐지는 전투였다면 노량: 죽음의 바다는 이순신 3대 전투 중 유일한 겨울 해전이기도 합니다. 특히 노량해전은 대한민국을 넘어 동아시아 역사상 가장 큰 해전으로 손꼽히는 전투로, 당시 조선--, 삼국이 모두 모인 전투이기에 그 규모감을 영화에 담는 것에 큰 공이 들였습니다.
 
28일 공개된 스틸에서는 치열한 전장 한가운데 목숨을 던지는 수많은 병사들과 담대한 장수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틸로는 모두 다 담아낼 수 없을 만큼 압도적 스케일과 스펙터클함을 선보일 노량: 죽음의 바다속 전투 씬들은 김한민 감독의 깊은 고민과 구상 끝에 탄생한 결과물들입니다.
 
특히 지난 명량한산: 용의 출현을 통해 쌓아 올린 전투 촬영에 대한 노하우들이 노량: 죽음의 바다에 꽃을 피워 관객들에게 거대한 영화적 쾌감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장엄한 전투를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전쟁 액션 대작 노량: 죽음의 바다는 다음 달 20일 개봉 예정입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최성남 엔터산업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