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권은비, 솔로 데뷔 후 첫 대학 축제에 ‘긴장+설렘’
2023-09-23 13:00:00 2023-09-23 13:00:00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가수 권은비가 다채로운 일상으로 남다른 매력을 발산합니다.
 
23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265회에서는 권은비의 본업 모멘트부터 찐친들과의 유쾌한 케미가 담긴 일상이 공개됩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먼저 솔로 데뷔 후 처음으로 대학 축제 무대에 오른다는 권은비의 설레는 모습이 그려집니다. 그동안 대학 축제에 한 번도 가본 적 없다는 권은비는 첫 축제 무대에 긴장감을 놓지 못했습니다. 학생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으며 무대에 오른 권은비는 열정적으로 무대를 이끌며 축제 여신으로 거듭 났습니다. 이에 대학 축제 현장을 후끈하게 달군 권은비의 무대가 궁금증을 자아냈습니다.
 
대학 축제 일정을 마친 권은비는 집에 친구들을 초대합니다. 이날 권은비의 초대 손님은 가수 KCM, 아나운서 조정식, 그룹 브로맨스의 박현규로 네 사람은 웹 예능을 촬영하며 친해진 ‘찐친 모임’입니다
 
권은비가 준비한 음식을 맛깔나게 먹던 중 세 남자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그녀를 옴짝달싹 못 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들은 권은비에게 “남자들한테 요즘 연락 많이 오지?”라며 최근 대시하는 남자가 없냐고 추궁하는가 하면, 덱스와의 러브라인 토크에 불을 지폈습니다. 과연 권은비를 둘러싼 선 넘는 토크의 행방은 어떻게 흘러갈지 본 방송이 더욱 기다리게 만들고 있습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권은비.(사진=MBC)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