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평생학습 공유플랫폼 구축
'평생학습'의 새시대…도민에 배움 기회 제공 박차
평생학습 플랫폼 개발 비용 예산 절감
2023-06-07 15:36:54 2023-06-07 18:04:41
 
 
[뉴스토마토 박한솔 기자] 경기도가 31개 시군의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으로 평생학습 플랫폼 구축을 추진합니다. 하나의 플랫폼을 모든 시군이 공유하는 만큼 새로운 콘텐츠 개발이 어려운 기초지자체 시민들도 십분 활용 가능합니다.
 
7일 김향숙 평생교육국장은 정책 기자회견에서 '경기도형 평생학습 공유 플랫폼 구축'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경기도 지식(GSEEK) 홈페이지 갈무리.
평생학습 격차 해소 및 도민 학습 편의성 증진
 
이번 공유 플랫폼의 핵심 기능은 표준화된 학사관리 시스템으로, 시·군은 경기도가 제공한 공유플랫폼을 활용해 평생학습 홈페이지를 개설·운영할 수 있습니다. 플랫폼 개발비는 경기도가 일괄 부담하고, 유지관리비만 시군에서 부담하는 체계로 예산 절감과 시군별 평생교육 격차 해소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경기도가 이같이 평생학습 공유 플랫폼을 제작하는 데는 시군별 평생교육홈페이지 내 편차때문입니다. 성남과 남양주시처럼 별도의 평생학습 홈페이지를 운영해 적극적으로 플랫폼을 제공하는 지역이 있는가 하면 사정이 좋지 못한 시군은 홈페이지에 별도 공간만을 마련해 일부 교육콘텐츠만 제공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에 따라 평생학습 플랫폼을 통해 교육 편차를 줄이고, 학사관리 시스템 등 각종 서비스를 제공해 도민들에게 기회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경기도는 2024년까지 현재 운영중인 '평생학습포털 지식(GSEEK)'을 표준화된 '경기도형 평생학습 공유플랫폼'으로 개편할 방침입니다. 이를 통해 △표준화된 학사관리 시스템 △도민 학습 이력 통합 △온라인 및 실시간 화상교육 확대 △도-시군 통합 온라인, 오프라인, 실시간 평생학습 등 4가지 서비스를 제공해 활용할 수 있습니다.
 
도는 각각의 플랫폼을 시군에 분양이란 형태로 제공할 계획입니다. 각 시군에선 플랫폼에 이름을 붙이고 지역 주민을 위한 교육강좌를 개설하는 등 시군 고유의 평생교육을 운영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플랫폼을 적용하면 교육 신청부터 수료증 발급까지 지역주민의 모든 학습 이력을 하나의 아이디로 디지털화해 관리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학습플랫폼, 시·군 점차 확대 예정
 
도는 지금까지 약 1700개의 온라인 평생학습 콘텐츠와 실시간 화상 학습 기능 등도 시군에 공유할 방침입니다. 이에 따라 각 시군은 별도의 비용 없이 교육 콘텐츠를 갖출 수 있습니다.
 
예산 14억1000만원을 투입해 내년 상반기 중 플랫폼 구축을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2~3곳의 시군을 통해 시범 운영을 시작합니다. 이후 플랫폼 재개발이 시급한 시군을 대상으로 공유 대상을 점차 확대할 방침입니다.
 
김 평생교육국장은 "31개 시군의 재정 상황과 평생학습에 대한 관심도에 따라 지역 간 교육격차를 보이고 있다"며 "표준화된 학사관리 시스템을 통해 도민들이 더 고른 평생학습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7일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김향숙 평생교육국장이 경기도형 평생학습 공유플랫폼 구축계획을 기자회견 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수원=박한솔 기자 hs6966@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