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만에 '경기도청 봄꽃축체'…경기도로 꽃놀이 오세요
2023-03-30 11:21:05 2023-03-30 11:21:05
[뉴스토마토 박한솔 기자] 경기도 벚꽃명소로 꼽히는 수원시 경기도청 구청사에서 4년만에 '봄꽃축제'가 열립니다.
 
경기도는 4월 7일~9일 도청 구청사 일원에서 문화공연을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해 '경기도청 봄꽃축제'를 연다고 30일 밝혔습니다.
 
도청 봄꽃축제는 연간 20만명의 관광객이 발길하는 경기도 대표 축제 중 하나로 지난 2020년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축제를 열지 않았습니다.
 
올해 경기도청 봄꽃축제는 지구온난화 등 기후위기에 대응해 쓰레기 발생을 최소화하는 등 친환경 축제를 표방하고, 구청사 주변 지역 상권과의 협력을 통한 경제 활성화 기회도 함께 제공할 예정입니다.
 
축제 기간 매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구청사 잔디마장에서 공연도 펼쳐집니다. 7일에는 팝스앙상블&국악 시나위 콜라보 공연이 열리고, 8일에는 경기 청소년 7개 팀 특별공연, 9일엔 인디뮤지션 공연과 버스킹 등 다양한 볼거리를 즐길 수 있습니다.
 
잔디마장에서는 도에서 추진하는 반려동물 입양문화 활성화 캠페인의 일환으로 유기견 입양 홍보부스를 운영합니다.  이곳에서는 ▲유기견 사진 전시 ▲반려견 놀이터 운영 ▲반려견 문제행동 상담 ▲유기견 중 입양이 가능한 강아지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청소시간 등을 운영해 친환경 실천 퍼포먼스를 포함한 환경보호를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행사 기간 중 안전관리를 위해 청사 주변 교통 전면 통제, 임시주차장, 미아보호소 운영 등 안전과 도민편의를 위한 시설도 제공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도는 4년만에 봄꽃축제가 열리는 만큼 일주일 전인 4월 1일부터 2일까지 구청사에서 벼룩시장과 경기기회마켓을 개최해 도민들에게 즐릴거리를 제공합니다.
 
도 관계자는 "4년 만에 봄꽃을 보러 온 도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편의시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2019년 '경기도청 봄꽃축제' 전경. (사진=경기도 제공)
 
수원=박한솔 기자 hs6966@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