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그룹, 해외 의료인에 당진생산단지 소개
중외학술복지재단, 해외 의료인 대상 연수 지원
2022-11-15 15:44:58 2022-11-15 15:44:58
연세의료원에서 연수 중인 해외 의료진 12명이 지난 8일 JW그룹 당진생산단지 견학을 실시했다. 당진생산단지 견학을 마친 의료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JW그룹)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JW그룹의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연세의료원에서 연수 중인 해외 의료진이 지난 8일 당진생산단지를 견학했다고 15일 밝혔다.
 
나이지리아와 온두라스, 케냐 등 8개국 출신 의료인 12명은 당진생산단지를 방문해 의약품 생산시설을 둘러보고 JW그룹의 생산기술을 경험했다.
 
JW그룹은 각 계열사가 생산·판매 중인 의약품과 의료기기를 비롯해 당진생산단지에 대해 소개했다. 당진생산단지는 글로벌 스탠더드 제조·품질관리기준(GMP)에 부합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의약품 종합생산시설이다. JW중외제약(001060)은 이곳에서 정제와 캡슐, 바이알 제형 등의 의약품을, JW생명과학(234080)은 기초수액과 종합영양수액 등 수액제 제품을 각각 생산하고 있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연세의료원 산하 의료선교센터가 운영 중인 해외 연수 프로그램을 지난 2014년부터 후원하고 있다.
 
중외학술복지재단은 해외 의료진이 의약품 제조 선진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연수 프로그램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
 
중외학술복지재단 관계자는 "JW그룹의 생명존중 창업정신을 바탕으로 전 세계가 더불어 살아가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해외 의료인 대상 연수 프로그램을 후원하고 있다"며 "연수 프로그램 지원을 통해 해외 의료인에게 JW그룹과 한국 제약 산업의 우수성을 알리겠다"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