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체코 원자력계와 원전산업 협력 업무협약
"원전산업 동유럽 진출 교두보 마련"
입력 : 2022-08-16 17:35:07 수정 : 2022-08-16 17:35:07
[뉴스토마토 김종서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은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소,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센터와 16일 원자력발전소(원전) 산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을 통해 이들 기관은 소형모듈원자로(SMR) 관련 연구개발, 각종 시험·인증을 비롯한 대형원전 건설·운영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수원은 지난 2019년부터 미래성장동력 확보·원자력 산업생태계 유지를 위한 한국 고유 혁신형 SMR 개발을 논의해왔다.  
 
이를 위해 혁신형 SMR 국회포럼을 운영하는 등 성공적 추진을 모색하고 있다. 특히 2018년 8월부터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센터와 원전산업 분야 협력관계를 유지 중이다.
 
한수원은 이번 협약이 국내 원전산업의 동유럽 진출 교두보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협약이 SMR에 대한 수요국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하고, 혁신형 SMR의 해외수출을 원활히 이끌어주는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소,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센터와 16일 원자력발전소(원전) 산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업무협약식.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세종=김종서 기자 guse1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