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ENG, 베트남 수처리업체 지분 인수…동남아 진출 박차
DNP Water사 지분 24% 527억원에 인수
입력 : 2022-06-30 17:36:03 수정 : 2022-06-30 17:36:03
(왼쪽부터) 응우엔 반 휴 DNP Holding 사장, 강규연 삼성엔지니어링 부사장, 응오 득 부DNP Water 회장이 지분인수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엔지니어링)
[뉴스토마토 김현진 기자] 삼성엔지니어링(028050)은 29일 베트남 수처리업체 DNP Water사 지분 24%를 약 527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베트남 인터콘티넨탈 하노이 랜드마크 호텔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강규연 삼성엔지니어링 부사장과 응오 득 부 DNP Water 회장 등 각사 경영진과 주베트남 대한민국 대사관 양기성 과학기술정보통신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손동엽 베트남 사무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인수로 DNP Water 지분은 삼성엔지니어링이 24%, DNP Holding이 53%, 그 외 23% 등으로 구성된다.
 
DNP Water사는 베트남 지역 상수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기업으로 베트남 민간기업으로는 최대규모의 수처리업체다. 플라스틱 배관 제조업체인 베트남 DNP 그룹으로부터 2017년 분사했으며 이후 베트남 정부의 기존 상수 민영화 자산 매입과 신규 사업 개발을 통해 상수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동남아 수처리 시장은 최근 경제 발전 등으로 차관 사업 위주에서 민간 주도 시장으로 전환되고 있다. 특히 베트남은 빠른 도시화와 낮은 인프라로 수처리 시장의 성장 잠재력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이에 삼성엔지니어링은 베트남을 동남아 수처리 시장의 거점으로 삼고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ESG 트렌드에 따라 환경 사업이 회사의 미래 성장동력 중 하나로 자리잡고 있다"며 "베트남에서 성공적으로 환경 사업을 수행해 동남아 등 해외 환경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현진 기자 k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현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