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3개월 만에 미국 출장길…와인사업 점검 차원
해외 경영 행보 재개…쉐이퍼 빈야드 등 방문
입력 : 2022-06-29 17:39:16 수정 : 2022-06-29 17:39:16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쉐이퍼 빈야드의 와인을 열고 있다.(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3개월만에 또 한번 미국 출장길에 오르며 해외 경영 행보를 재개했다. 
 
2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정 부회장은 최근 미국으로 출국해 유명 와이너리 '쉐이퍼 빈야드' 등을 둘러봤다. 쉐이퍼 빈야드는 신세계프라퍼티가 지난 2월 인수한 바 있다. 
 
정 부회장이 미국 출장길에 오른 것은 지난 3월 이후 3개월 만이다. 최근 유통업계가 와인 사업에 열을 올리고 있는 가운데 정 부회장이 또 한번 미국 출장길에 오르면서 사업 경쟁력 강화 의지를 드러낸 것이다. 
 
이번 출장에서 정 부회장은 와인 사업 외에도 현지 유통 사업 현장도 둘러볼 전망이다. 정 부회장은 이마트(139480)의 현지법인 PK리테일홀딩스가 캘리포니아 오렌지카운티 어바인에 오픈한 식음료 전문 유통매장 '뉴파운드마켓'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신세계 관계자는 "현지 사업 점검차 미국으로 출국하신 걸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6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이마트(139480)105,500117,000(10.9%)
광주신세계(37710)34,75058,400(68.06%)
신세계인터내셔날(31430)30,45051,000(67.49%)
초록뱀헬스케어(118000)9331,495(60.24%)
롯데쇼핑(23530)102,000137,000(34.31%)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