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1분기 영업익 343억원…전년비 21%↑
'사회적 거리두기' 내식 수요 증가 덕
입력 : 2022-05-16 17:59:13 수정 : 2022-05-16 17:59:13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내식 수요 증가 덕에 농심이 올 1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농심(004370)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6.06% 증가한 736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6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1.2% 늘어난 343억원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은 33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79% 증가했다.
 
농심 관계자는 “코로나 유행에 따른 내식증가로 주력 제품인 면, 스낵 판매가 증가했다”며 “해외사업 성장으로 인한 결과가 반영됐다”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6.29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농심(4370)274,500286,000(4.19%)
롯데제과(280360)116,500154,000(32.19%)
삼양사우(145995)33,85041,450(22.45%)
서울식품우(4415)3,3654,020(19.47%)
오리온(271560)108,000125,500(16.2%)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