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에어리퀴드와 수소 공급망 합작사 설립
부생수소로 출하센터 가동…모빌리티 시장 개발·확대
입력 : 2022-04-29 17:43:35 수정 : 2022-04-29 17:43:35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롯데케미칼(011170)과 에어리퀴드코리아가 수소 공급망 구축을 위한 합작사를 설립한다.
 
롯데케미칼은 29일 롯데월드타워에서 합작사 설립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합작법인은 에어리퀴드코리아와 롯데케미칼이 각각 60대 40의 지분을 출자해 설립할 계획이다. 공정거래위원회의 기업결합신고와 승인을 거쳐 오는 7월 법인 설립 후 사업을 전개하게 된다.
 
합작사는 롯데케미칼의 부생수소를 대산과 울산 2곳의 대규모 수소 출하센터에 투자해 수도권과 영남권의 수소 출하를 담당한다. 이를 시작으로 롯데 계열사 등 전국적인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수소 모빌리티 시장을 개발하고 확대할 예정이다.
 
롯데케미칼은 이번 합작 투자가 기후 변화와 에너지 전환의 시급성을 해결하기 위한 세부 솔루션(해결책)을 제시하고, 전국 에너지·모빌리티 시장을 위한 수소 가용성을 확대해 국내 수소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29일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가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에어리퀴드코리아와의 합작사 계약 체결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롯데케미칼)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는 “이번 합작법인 설립은 대한민국 수소 생태계 조성에 중요한 발걸음”이라며 “그간 쌓아온 생산 노하우와 세계 22개국 26개 생산기지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에어리퀴드와 함께 수소 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7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롯데케미칼(11170)186,500196,500(5.36%)
한국콜마(161890)38,50067,900(76.36%)
효성화학(298000)192,000303,500(58.07%)
HD현대(267250)59,10082,100(38.92%)
효성첨단소재(298050)418,500568,000(35.72%)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