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품은 코웰패션, 성수동서 FW 시즌 컨벤션 개최
풋볼 기반 스포츠 캐주얼 선봬…26일부터 3일간
입력 : 2022-04-21 09:51:38 수정 : 2022-04-21 09:51:38
(로고=코웰패션)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오는 11월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국제축구연맹(FIFA)’의 라이선스 전개권을 확보한 친환경·가치소비 브랜드 코웰패션이 ‘2022 가을·겨울(FW) 컨벤션’을 개최한다. 
 
21일 코웰패션에 따르면 이번 FW컨벤션은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FIFA의 라이선스를 확보해 전개하는 만큼 축구에 기반한 스포츠 캐주얼을 선보일 예정이다. 빈티지 유니폼에서 영감을 받은 헤리티지 캐주얼의 ‘Kick off’라인과 선수들의 웜업 웨어(Warm-up Wear)에서 착안한 에슬레져 룩을 선보이는 ‘Club FIFA’ 라인으로 구성했다. 의류뿐 아니라 용품, 신발 등 FIFA만의 축구 아이덴티티를 담은 다양한 아이템도 볼 수 있다. 
 
다양한 콘텐츠로 볼거리도 더했다. 성수동 에스팩토리 공간을 네 가지 콘셉트로 나누어 축구와 더불어, FIFA가 축구를 통해 전하고자 했던 그 이상의 가치를 같이 전달한다.  
 
우선 △FIFA의 헤리티지와 비전을 락커룸 콘셉트로 구현한 ‘IN THE FOOTBALL’ △Kick off와 Club FIFA 각 라인을 착용한 11명의 선수들이 서클라인을 중심으로 대치하고 있는 듯한 경기장을 연출한 ‘11vs11’ △일상에서 FIFA를 입은 25명의 페르소나들을 일러스트 전시형태로 구성한 ‘THE TOWN’ △겨울철 FIFA의 새로운 아우터를 미디어 아트로 보여주는 ‘WINTER ACTION’까지 다채로운 구성으로 볼거리를 제공한다. FIFA의 컨벤션에 방문하는 초청인원 대상으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컨벤션 기간 중에는 22FW 시즌 전속 모델 계약을 체결한 코드 쿤스트와 우원재가 참석한다. 이들은 FIFA를 문화로 재해석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올 하반기에도 마케팅을 이어갈 계획이다. 
 
코웰패션은 올해 ‘브랜드 사업본부’를 신설하고 라이선스 확보와 브랜드 론칭에 박차를 가하는 가운데, 이번 ‘FIFA 22FW 컨벤션’을 시작으로 글로벌 종합패션기업으로의 첫걸음을 내딛겠다는 포부다. 
 
또 FIFA의 국내 라이센싱 브랜드 매니지먼트사인 에스츄어리브랜드와 협력해 국내와 중국 및 동아시아 시장 전개 우선권까지 확보한 상태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