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LG엔솔, 차익실현 매물에 상장 이틀째도 급락
입력 : 2022-01-28 09:16:15 수정 : 2022-01-28 09:16:15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LG에너지솔루션(373220)이 상장 이튿날 6% 가까이 빠지고 있다. 주가는 여전히 공모가 대비 59% 높은 수준이다.
 
2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7분 현재 LG에너지솔루션은 전일 대비 2만9000원(5.74%) 내린 47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공모가를 웃도는 가격에 차익 실현 매물이 나오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LG엔솔은 상장 첫날인 전날 공모가 30만원 대비 약 2배 높은 59만7000원에 시초가를 형성했다. 하지만 거래가 시작된 뒤 차익실현 매물이 나오며 시초가 대비 약 15% 하락한 50만5000원에 장을 마쳤다.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우연수

주식시장을 둘러싼 제도와 당국 이슈를 발빠르게 전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