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영업익 ‘1조 시대’ 열었다
영업익 1조2642억…매출 14조9456억
입력 : 2022-01-26 16:06:21 수정 : 2022-01-26 16:06:21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LG이노텍(011070)이 사상 처음으로 연간 매출 10조원대, 영업이익 1조원대를 돌파했다. 
 
LG이노텍은 2021년 연간 매출 14조9456억원, 영업이익 1조2642억원을 기록하며, 사상 첫 매출 10조원대, 영업이익 1조원대를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각각 전년 대비 56.6%, 85.6% 증가한 수준이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5조7231억원, 영업이익은 4298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8.9%, 영업이익은 25.6% 증가했다. 전분기 비교화면 매출 50.7%, 영업이익 28% 늘었다. 
 
LG이노텍 서울 강서구 마곡 본사. 사진/LG이노텍
 
LG이노텍 관계자는 “스마트폰용 멀티플 카메라모듈, 3D 센싱모듈 등 고성능 카메라모듈 신제품의 공급확대가 실적을 이끌었다”며 “반도체 기판의 견조한 수요와 생산 능력 확대로 매출과 수익성이 개선됐고, 차량용 카메라, 통신모듈, 전기차용 파워 등 전장부품도 전 제품군에서 고른 판매 증가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사업부별로 보면 광학솔루션사업은 지난해 4분기, 57% 증가한 4조794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 65% 증가한 매출이다. 고객사 신모델 공급 확대 및 멀티플 카메라모듈, 3D센싱모듈 등 고부가 제품 판매가 증가한 결과다. 연간 매출은 11조5178억원으로 69.9% 증가했다.
 
표/LG이노텍
 
기판소재사업은 26% 오른 4275억원을 기록했다. 반도체 기판의 견조한 수요와 생산 능력 확대로 성장세를 이어갔다. 연간 매출은 1조5709억원으로 26.3% 늘었다. 
 
전장부품사업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3%, 전분기 대비 13% 증가한 3873억원이다. 차량용 카메라, 통신모듈, 전기차용 파워 등 전 제품군에서 고른 판매 호조세를 보였다. 연간 매출은 1조3903억원으로 17.1% 올랐다.
 
전장부품사업은 전 세계적인 차량용 반도체 수급 이슈 등 어려운 시장 환경에서도 수주 건전성 제고 및 수익성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5.28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LG이노텍(11070)371,000308,000(-16.98%)
하이트론(19490)2,4702,810(13.77%)
경동나비엔(9450)45,20049,900(10.4%)
신도리코(29530)32,90036,250(10.18%)
일진머티리얼즈(20150)78,90086,600(9.76%)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