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주한 러시아 대사 접견…"한러 협력 강화"
"기업 뿐 아니라 국제이슈·경제교류 협력 전개해야"
입력 : 2022-01-19 11:44:45 수정 : 2022-01-19 11:44:45
[뉴스토마토 민영빈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19일 "한러 관계가 많은 기업들의 투자경제·문화교류가 더 왕성해져야 되고, 기후변화와 같은 국제이슈에도 한러 간 협력이 더 강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후보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 후보실에서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대사를 접견하며 이같이 말했다.
 
윤 후보는 이어 한국-러시아 양국 관계가 발전한 과정과 함께 양국의 기업 간 교류, 국제이슈에서도 협력 강화의 필요성을 짚었다. 그는 "한국 기업들은 블라디보스토크 중심으로 러시아 극동지역의 개발사업에 대단히 많은 관심을 갖고 있고, 북극항로에 관해서도 큰 관심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윤 후보는 "한국 국민들은 러시아 문화예술인들을 매우 좋아하고 러시아 문화에 이해를 갖고 있다. 러시아 문화예술이 한국인의 정서에 많은 영향을 줬다고 생각한다"며 "한국과 러시아의 우호협력과 경제 교류는 앞으로 더욱 왕성하게 전개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쿨릭 대사는 "한국은 러시아의 아태지역 우선순위 파트너국 중 하나"라며 "양국 관계는 각자 국익에 부합하고 정치적인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화답했다.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19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후보실에서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 대사를 접견했다/뉴시스
 
민영빈 기자 0empt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민영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