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진, 선대위 부위원장·공보단장 사퇴 표명
이준석에 항명 끝에 사퇴…윤석열 "김종인에 해결 일임"
입력 : 2021-12-21 20:41:11 수정 : 2021-12-21 21:04:1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부위원장 겸 공보단장직 사의를 표명했다. 윤석열 후보는 앞서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에게 조 최고위원의 거취 문제를 일임한다고 밝혔다.
 
조 최고위원은 21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 시간을 끝으로 중앙선대위 부위원장과 공보단장을 내려놓겠다"며 "정권교체를 위해 백의종군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선대위 비공개 회의에서 이준석 대표와 갈등을 빚으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특히 이 대표 지시에 "내가 왜 당신 말을 듣느냐. 후보 말만 듣겠다"고 발언하는 등 항명으로 각을 세웠다. 이에 이 대표는 그에게 거취 표명을 요구했고 급기야 이날 오후 상임선대위원장을 전격 사퇴하며 갈등 수위를 증폭시켰다.
 
이 대표의 상임선대위원장 전격 사퇴 이후 윤 후보는 기자들과 만나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이 '이 문제는 내게 맡겨 달라. 내가 이 문제를 알아서 처리하겠다'고 했다"며 "김종인 위원장과 얘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 최고위원의 선대위 사의 표명은 윤 후보 발언 직후 나왔다.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이 21일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 국민의힘 당대표실에서 이준석 대표와 만나지 못하고 발걸음을 돌리고 있다. 사진/뉴시스·공동취재사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