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인권위 차별시정국장에 염형국 변호사
입력 : 2021-12-13 10:29:05 수정 : 2021-12-13 10:29:05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국가인권위원회 차별시정국장에 염형국(사진) 변호사가 임명됐다. 인권위는 13일 염 변호사를 일반직고위공무원인 차별시정국장으로 발령했다고 밝혔다.
 
차별시정국장은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에 대한 조사·구제에 관한 기본계획의 수립과 총괄 및 조정 기능을 수행하는 인권위의 핵심 부서다.
 
염 변호사는 서울 용산고와 경희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사법연수원을 33기로 수료한 뒤 2004년부터 아름다운재단 공익변호사그룹 '공감'에서 17년여 동안 인권변호사로 활동해왔다. 2013년 대한변호사협회에서 수여하는 공익인권상을 수상했다.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