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두산인프라, 불도저 첫 출시…"북미 시장 공략"
100여대 물량 사전계약
입력 : 2021-12-08 13:17:24 수정 : 2021-12-08 13:17:24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현대두산인프라코어(042670)가 불도저를 첫 출시하고 북미 시장 공략에 나선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현대중공업그룹으로 편입된 이후 첫 신제품으로 10톤급 불도저를 출시하고 100대가 넘는 물량을 사전계약 했다고 8일 밝혔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미국 애리조나에서 딜러사 120곳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딜러 미팅에서 10톤급 불도저를 처음 공개했다.
 
회사 측은 불도저에 대해 다른 회사 제품보다 엔진 출력이 16% 정도 높고, 후방을 확인할 수 있는 '리어뷰 카메라'를 탑재해 넓은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3D 기반 토공판(blade) 자동 제어 시스템을 갖춰 불도저 핵심 기능인 평탄 작업의 정확성을 높일 수 있다고 전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최근 북미딜러 미팅에서 첫 선을 보인 10톤급 불도저. 사진/현대두산인프라코어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 불도저 출시로 굴착기, 휠로더 등 제품 라인업 다변화를 통해 북미시장에서의 브랜드 이미지 상승과 매출 확대가 기대된다"며 "중장기적으로는 신흥시장, 유럽에도 맞춤형 불도저를 판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국의 건설기계 전문 리서치기관 오프하이웨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 불도저 판매량은 2만2847로, 북미 시장에서만 36%인 8275대가 팔렸다. 불도저 판매량은 매년 증가해 2025년에는 지난해보다 21% 오른 2만7728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