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2’ 클래스 다른 오디션, 화려한 귀환
입력 : 2021-12-07 10:53:42 수정 : 2021-12-07 10:53:42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명불허전 JTBC ‘싱어게인2’였다. ‘싱어게인2’는 첫 방송부터 레전드 무대를 쏟아내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6일 방송된 싱어게인2’는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 6.1%의 시청률로 출발을 했다. 시즌1 첫 방송이 3.6%보다 대략 70% 시청률이 상승했다. 또한 비지상파 전시간대 1위를 기록했으며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2.4%로 전채널 1위에 올랐다.
 
‘싱어게인2’는 무대가 간절한 가수들이 다시 대중 앞에 설 수 있도록한 번 더기회를 주는 리부팅 오디션이다. 과감하게 이름을 버리고 번호로 불리는 것을 선택한 참가자들은 재야의 고수, 찐 무명, 홀로서기, 오디션 최강자, OST, 슈가맨 등 6개조로 나뉘어 1라운드 조별 생존전을 치른다. 한층 치열해진 경선을 뚫고 본선에 오른 73팀은 압도적인 실력을 자랑했다.
 
싱어게인2’는 시작부터 레전드 무대를 쏟아내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한층 높아진 심사위원들의 기준도 뒤엎는 막강한 실력자들이 다시 시작된무명의 반란을 기대케 했다.
 
특히 유명 보컬 트레이너 31호는 첫 방송을 뒤집어 놨다. 이미 수많은 오디션과 대형 기획사 보컬 트레이너로 유명세를 떨친 31호는 가수로서 자신의 색깔을 가진 뮤지션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면서 이름을 버렸다. 31호는 블랙핑크의하우 유 라이크 댓을 레벨이 다른 무대로 보여줬다. 원곡과 달리 긴 호흡으로 변주한 무대로 올어게인을 받았다.
 
독보적인 오디션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첫 방송부터 강력했다. 금융 핀테크 스타트업 대표이자 명문대 경영학과 재학 중인 42호는 김현철의달의 몰락을 개성 강한 색깔로 표현해 7어게인을 받았다.
 
자신의 중심이 단단해 보이는 시크한 매력의 7호는 이용의잊혀진 계절로 올어게인을 받았다. 윤도현은신이 주신 축복의 목소리라고 극찬했다. 이선희는 음표상 표시할 수 없는 음을 새롭게 해석한 7호의 개성을 높이 평가했다.
 
한 시대를 풍미했지만 이제는 무대가 간절한 슈가맨들의 절실한 마음이 깊은 울림을 안겼다. 자신을 응원하는 팬덤기적이를 위해 출연을 결심했다는 24호는 히트곡사랑인 걸을 열창, 7어게인을 받았다.
 
인디신을 뒤집었던오빠야를 전매특허 재기발랄함으로 소화한 4호는 7어게인으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아픈 아내를 위해 괌으로 생활터전을 옮긴 3호는 남자들의 애창곡하늘 끝에서 흘린 눈물을 폭발력 있는 가창력으로 6어게인을 받았다.
 
이선희가 심사하기 어려운 조라고 혀를 내두른 오디션 최강자 조. ‘위대한 탄생3’ 우승자, ‘슈퍼스타K3’ 우승자, ‘슈퍼밴드탑밴드2’ 준우승자 등 다수의 오디션을 제패한 이들이 가득했다.
 
오디션 역사상 이 팀을 뛰어넘은 팀이 없다는 평가를 받는 오디션 끝판왕 22호는 멤버를 먼저 떠나 보내고 방황했다. 이들은 조용필의모나리자로 흥겨움을 선사했다. 22호는 6어게인을 받아 다음 라운드에 올라갔다.
 
윤도현을 당황하게 만든 페스티벌을 평정한 63호는 윤도현이 시즌1 당시 오디션에 맞는 사람이 아니라며 말렸던 뒷이야기도 공개됐다. 윤도현의 걱정 속 무대에 오른 63호는 들국화의아침이 밝아올 때까지를 몰입도 높은 가창력과 개성 강한 무대매너로 7어게인을 받았다.
 
‘싱어게인’만의 심사위원들의 다양한 시각의 심사평은 흥미를 자극했다. 이문세의빗속에서를 개성 강한 음색으로 소화하며 6어게인을 받은 27호 가수를 두고 유희열과 윤도현은 어려운 리듬을 기타 단독 연주로 끌고 가는 점을 칭찬했다. 이선희는 가창과 기타 연주가 좋지만 흡인력이 떨어진다고 아쉬워했다.
 
윤도현은 참가자들의 인생을 바꿀 수 있는 오디션이기 때문에 막중한 책임감 때문에 그동안 숱한 오디션의 심사위원 제의를 고사해왔다. 데뷔 28년 만에 고심 끝에싱어게인2’ 심사위원석에 오른 윤도현은 한단계 업그레이드 될 수 있는 팁을 전수하는 등 디테일한 심사평으로 호평을 받았다.
 
재즈 가수 38호는 김추자의님은 먼 곳에를 분위기 있게 불렀지만 5어게인으로 합격이 보류됐다. 소름 돋았다는 규현과 달리 윤도현은 긴장을 많이 한 점과 뭉개진 발음을 보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송민호는결과를 보고 역시싱어게인이라는 생각을 했다라면서 다양한 음악 색깔과 장르를 아우르는 심사위원들의 다채로운 시각이 흥미로운 지점이라는 것을 짚었다.
 
 
싱어게인2 유희열, 이선희, 김이나, 이승기, 규현, 선미, 이해리, 송민호. 사진/JTBC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