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셀트리온 3사, 분식회계 논란에 동반 하락
입력 : 2021-11-23 09:33:25 수정 : 2021-11-23 09:33:25
[뉴스토마토 신송희 기자] 셀트리온이 분식회계 논란이 다시 재점화되면서 하락하고 있다.
 
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9시28분 현재 셀트리온(068270)은 전날 보다 1만1000원(4.89%) 내린 21만4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셀트리온제약(068760)(5.12%)과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5.13%)도 동반 하락하고 있다.
 
이날 언론 보도에 따르면 지난 9일 금융위원회 산하 회계 자문 기구인 감리위원회는 셀트리온 3사 감리(회계 조사) 조치안 심의에 착수한것으로 알려졌다.
 
금감원이 감리위에 조치안을 제출한 것은 기업의 회계 처리 기준 위반 사실을 확인하고 과징금 부과 등 구체적인 제재안 논의에 들어갔다는 것을 뜻한다.
 
앞선 2018년 말 금감원은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정감사에서 문제를 제기한 후 감리에 착수했다.
 
셀트리온은 그간 계열사 간 거래과정에서 가짜 매출을 일으키거나 이익을 부풀린 게 아니냐는 논란에 휩싸여왔다. 금감원은 감리를 통해 셀트리온그룹 매출 자체가 허위라는점을 입증하지 못했지만,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이 재고 손실을 줄여 장부에 반영한 정황 등을 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신송희 기자 shw1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7.0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셀트리온(68270)179,500163,500(-8.91%)
셀트리온제약(68760)77,40079,100(2.2%)
셀트리온헬스케어(91990)69,100102,000(47.61%)

  • 신송희

안녕하세요 증권부 신송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