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정밀유도무기 생산 시설 완공
13만㎡ 규모…다양한 탄종 유도무기 생산
입력 : 2021-11-19 09:34:49 수정 : 2021-11-19 09:34:49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한화는 충북 보은사업장에 13만㎡ 규모(약 3만9000평)의 첨단 정밀유도무기 개발·제조 시설을 준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준공으로 보은사업장은 유도탄의 핵심 구성품인 탄두, 추진기관 등의 개발·생산, 체계 종합을 단일 장소에서 수행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정밀 유도무기 생산 시설로 거듭났다.
 
㈜한화는 대규모 유도무기 생산을 위한 첨단 설비를 갖추기 위해 2019년부터 신규 시설 증설을 추진해왔다. 공정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무인화, 원격화, 자동화 기술도 도입됐다. 앞으로 보은사업장에서는 소구경형에서 대구경형까지 다양한 탄종의 유도무기가 복합적으로 생산될 예정이다.
 
18일 ㈜한화 보은사업에서 열린 유도무기 제조시설 준공식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 
 
특히 대한민국 영공 수십 ㎞ 위에서 적의 탄도미사일을 직격요격하는 장거리지대공유도무기 ABM이 이곳에서 개발된다. 현재 군은 하층방어를 할 수 있는 천궁-II, 패트리어트를 운용 중이다. 상층방어를 담당할 L-SAM이 성공적으로 전력화되어야 한국형미사일방어체계(KAMD)를 완성할 수 있다.
 
김승모 ㈜한화 ·방산 대표는 "다양한 유도무기 체계의 개발과 생산이 가능한 인프라가 완성됐다"며 "첨단 무기체계 제조를 위한 지속적 투자를 통해 자주국방 강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