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12월 중순 우리금융그룹 종합검사 실시
법과 원칙에 따라 실시…리스크 예방 성격
입력 : 2021-11-15 20:27:35 수정 : 2021-11-15 20:27:35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금융감독원은 우리금융그룹에 대한 종합검사를 당초 수립된 연간 계획에 따라 12월 중순에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금감원은 "그동안 코로나 확산 등으로 인해 검사반 편성에 애로가 있었다"면서 "검사 제도에 대한 다양한 개선 요구 등을 감안해 앞으로의 검사 실시 방향을 검토하는 과정에서 시기가 다소 지연됐다"고 설명했다.
 
금감원은 이번 검사를 법과 원칙에 따라 실시해 향후 검사 업무의 예측 가능성을 높이는 한편, 관련 법규 및 검사 매뉴얼 등에서 정한 명확한 기준에 따라 검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금감원은 "이번 검사는 대내외 불안 요인 확대로 시스템 리스크 우려가 커진 상황에서 실시하는 리스크 예방 성격의 검사"라면서 "사전적 감독과 사후적 감독간 조화와 균형을 도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종합검사에 대해선 "우리금융그룹은 시스템적 중요금융회사(D-SIB)인 점을 감안해 경영실태평가와 더불어 상시 감시에서 파악된 취약 요인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사전에 개선토록 하는 데 주안점을 둘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소비자 보호와 관련해서도 상품 설계·개발 단계에서부터 판매까지 전 단계에 걸쳐 취약점을 점검하고, 소비자 피해 우려 사항에 대해서는 사전에 시정토록 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사진/금융감독원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