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부터 전국 거점 주유소 '요소수' 재고 인터넷에 공개
롯데정밀화학, 10리터 요소수 용기 포장제품 공급 시작
입력 : 2021-11-15 16:39:15 수정 : 2021-11-15 16:39:15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정부가 오는 16일부터 인터넷에 전국 100개 거점 주유소의 요소수 재고 정보를 매일 2회 이상 공개한다. 또 롯데정밀화학은 자체 유통망을 통해 10리터(L) 요소수 용기제품 공급도 시작한다.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8차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정부는 현장점검 과정에 확인한 차량용 요소 700톤으로 생산 중인 200만리터의 요소수 중 20만리터를 버스, 청소차 등 공공목적 사용분으로 전날 12개 시·도에 배분한 데 이어 이날 인천·울산·경기 등 3개 시·도 수요처에 배분한다.
 
나머지 180만리터는 100개 주유소에 순차 공급중으로 전날까지 74곳에 19만4000리터 배송이 완료됐고 이날 추가로 30여개 주유소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정부는 국토교통부를 중심으로 100개 주유소와 연락을 주고받으며 재고현황을 파악해 부족분은 즉시 보충하고, 이르면 16일부터 재고정보를 매일 2회 이상 인터넷 공개할 계획이다. 생산물량이 확보되면 공급 주유소도 확대할 방침이다.
 
이 차관은 "정부는 100개 주유소에 대한 우선 공급 원칙을 지속하되, 향후 생산 물량이 확보되는 대로 공급 주유소도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롯데정밀화학의 포장제품 형태의 요소수 생산라인도 재개되는 점을 고려해 생산 물량 중 일부를 소분용으로 생산해 10리터 용기 포장제품 형태로 여타 주유소에도 공급을 시작한다.
 
호주에서 수입된 요소수 2만7000리터 중 구급차에 우선배분되는 4790리터는 17개 시·도 18개소 거점으로 이날부터 순차배송을 시작할 예정이다. 잔여물량 2.2만리터도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긴급 수요처 중심으로 공급한다. 잔여 물량 약 2만2000리터도 관계 부처 협의를 거쳐 긴급 수요처 중심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정부는 또 다양한 외교 채널을 동원해 추가 물량 확보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억원 차관은 "고위급 외교채널 및 해외 무역관(KOTRA), 현지 공관 등 다양한 외교 채널을 총동원해 이미 확보한 중국 요소 1만8700톤 중 수출 전 검사 미신청 물량의 조속한 신청과 베트남 등 제3국으로부터 추가적인 해외 물량을 확보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수출절차 진행이 확인된 1만8700톤 중 수출 전 검사 신청이 완료되지 않은 물량에 대해 정부는 현지 대사관을 중심으로 물량별 담당관을 지정하고 해당업체가 중국 당국에 조속히 신고할 수 있도록 독려 중이다.
 
지난 10일 중국에서 출항한 N사의 산업용 요소 2890톤은 13일 전남 여수항에 입항했고, 롯데정밀화학의 차량용 요소 300톤은 오는 19일 천진에서 출항해 22일 울산항 입항 예정이다.
 
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하노이 무역관, 베트남 대사관, 현지 민간전문가 등은 베트남 산업부로부터 기존 계약 진행물량 5000톤에 더해 3000톤 추가공급을 회신받았다.
 
말레이시아 대사관은 진출기업과 공기업인 페트로나스케미컬 간 실무협의, 대사·통상교섭본부장 명의 협조서한 발송을 통해 차량용 요소수 100만리터를 공급하겠다는 회신을 받았다.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은 내년 1월물량까지 판매불가 입장이던 사우디 요소 독점생산기업인 SABIC(사빅)을 방문해 가용물량을 확인하고 롯데정밀화학과 직접적 협의채널 구축을 지원해 물량확보 돌파구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롯데정밀화학은 말레이시아에서 100만리터, A사는 멕시코에서 10만리터, 호주에서 8만리터, B사는 멕시코에서 10만리터를 추가계약했고 N사는 베트남과 산업용 요소 1000톤 추가계약을 검토 중이다.
 
정부는 이날 비료 생산업체의 요소 수급 상황도 점검했다.
 
비료 생산업체의 요소 재고량은 2만4000톤으로 계약 완료물량 8만7000톤 포함시 약 3개월 재고 분량을 확보한 상태다.
 
정부 관계자는 "지금은 농한기라 요소에 대한 큰 수요는 없는 상황"이라며 "당장 수요가 있는 동계작물 재배지역을 대상으로 농협을 통해 동계작물 재배용 요소 비료 1810톤을 남부지방에 순차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어 "농기계 제조사별로 자사 대리점을 통해 약 3000리터의 요소수를 부족농가에 긴급지원하는 등 농림축산식품부 중심으로 농협 등과 협업해 긴급수요처에 적기 공급을 추진한다"고 덧붙였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15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8차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