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국·탕·찌개 간편식 브랜드 ‘반듯한식’ 론칭
빅데이터·한식 전문가 활용…레시피 차별화
동일 식품유형 대비 나트륨 25% 이상 줄여
입력 : 2021-10-28 10:44:38 수정 : 2021-10-28 10:44:38
풀무원의 국·탕·찌개 HMR 전문 브랜드 ‘반듯한식’ 10종. 사진/풀무원식품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풀무원이 갓 지은 집밥 수준의 신선한 품질에 맛과 건강까지 챙긴 국·탕·찌개 가정간편식(HMR) 전문 브랜드를 론칭하며 시장 확대에 나선다.
 
풀무원(017810)식품은 국·탕·찌개 HMR 브랜드 ‘반듯한식’을 론칭하고 국 3종, 탕 4종, 찌개 3종 등 신제품 10종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반듯한식은 더 맛있고 건강한 국·탕·찌개 요리를 집에서 간단히 즐길 수 있도록 한 신선 간편식 브랜드다. 나트륨을 동일 식품유형 대비 25% 이상 줄여 국물로 인한 나트륨 섭취 부담을 덜었다.
 
특히 반듯한식은 소비자 수요 파악, 까다로운 자체 검증, 전문가 협업 등에 오랜 시간과 정성을 들였다.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연령, 성별에 관계없이 높은 평가를 받은 전문점을 선정해 객관적인 맛의 기준을 수립하고 메뉴별 레시피 개발에 적용했다. 이 과정에서 맛 검증을 강화하고 국내 유명 한식 전문가 5인이 개발에 참여해 맛의 완성도를 더했다.
 
이와 함께 풀무원의 연구개발 노하우가 담긴 다단식 살균 공정을 적용해 살균 시 제품의 열 손상을 기존 공정 대비 35% 이상 줄였다. 이 덕분에 원재료 본연의 맛과 향, 형태, 식감 등 신선함을 살려 집밥 수준의 품질을 구현할 수 있었다는 게 풀무원의 설명이다.
 
풀무원이 국·탕·찌개 HMR 전문 브랜드를 내놓은 건 간편식 주요 소비층이 확대되며 국·탕·찌개 시장이 성장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시장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올해 냉장 국·탕·찌개 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37.1% 증가한 약 1140억원이다. 이는 전체 국·탕·찌개 시장 성장률(25.8%)을 앞지른 수준이다.
 
간편식 주요 소비층이 2030 1~2인가구 중심에서 4050 다인가구까지 확대되며 맛과 건강에 대한 소비자 수요가 다양해졌고 HMR 소비의 기준이 가성비 중심에서 높은 품질의 신선한 냉장 제품으로 자리 잡고 있는 것이란 게 풀무원의 해석이다.
 
고봉관 풀무원식품 소스간편식 사업부 PM은 “반듯한식 브랜드를 론칭하면서 소비자가 가정에서 간편하게 국·탕·찌개를 즐기는 것은 물론 건강과 재료의 신선한 맛까지 느낄 수 있는 신선 간편식을 만드는 데 집중했다”면서 “계속해서 풀무원의 바른먹거리 가치를 살리는 동시에 소비자 수요에 맞춘 HMR 신제품을 출시하며 공격적인 영업·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