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우리월세' 서비스 오픈
입력 : 2021-10-14 17:16:58 수정 : 2021-10-14 17:16:5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우리카드가 신용카드로 월세를 납부할 수 있는 혁신금융 서비스 '우리월세'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우리월세는 아파트 등 개인 주거를 비롯해 상가 월세를 카드로 납부 가능한 서비스다. 학생과 같이 본인이 월세를 납부할 수 없는 경우에도 우리카드 회원인 대납자를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월세의 1% 수준인 납부 수수료율은 임차인이 부담한다.
 
임차인이 '우리WON카드' 앱에서 직접 신청하고 임대인 동의 및 우리카드 심사를 거치면 이용할 수 있다. 디지털에 친숙하지 않은 고령자 임대인을 위해 전화 동의 프로세스도 구축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임차인은 현금을 확보할 수 있고 임대인은 월세를 안정적으로 관리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캐시백 이벤트도 마련했다. 우리월세를 이용하는 임차인 30명을 추첨해 △월세 전액 캐시백(10명) △50% 캐시백(20명) 등을 제공한다. 임차인과 임대인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월세 3% 캐시백 혜택도 준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앞으로도 빠르게 변하는 시장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한 혁신 금융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우리카드가 월세 카드 납부 서비스 '우리월세'를 선보였다. 사진/우리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