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축구팀 경기…편의점 ‘치맥’ 매출 2배 올랐다
배달 서비스 이용률도 증가… ‘거리두기 응원’ 문화 확산 영향
입력 : 2021-07-23 10:04:11 수정 : 2021-07-23 10:04:11
고객이 GS25에서 쏜살치킨과 맥주 등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국가대표 축구팀 응원 열기가 편의점 치킨과 맥주 매출을 크게 올렸다. 
 
GS리테일(007070)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한국 축구 대표팀 경기가 열린 지난 22일 매출을 직전주 동요일(15일)과 비교한 결과 치킨과 맥주 매출이 각각 130.1%, 125.1%로 급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치맥' 뿐만 아니라 와인(105.4%), 안주류(48.1%), 아이스크림(41.7%), 간편먹거리(40.1%)등도 이번 특수를 누렸다.
 
같은 기간 배달 서비스 이용률도 크게 증가했다. '우딜 주문하기' 앱을 통한 주문 건수가 무려 54.1% 늘어났다. 특히 축구 경기 시작 전후인 오후 4시부터 7시까지 주문이 전체 비중의 약 40%를 차지하며 전체 이용률을 끌어올렸다.
 
GS25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음식점이나 술집에 모여 이뤄졌던 기존 '단체 응원' 문화가 가족과 집에서 즐기는 '거리두기 응원' 문화로 변화되면서 주류 및 먹거리 등에 대한 수요가 가까운 편의점에 몰린 것으로 보고 있다. 
 
GS25는 국제 스포츠 축제가 본격 시작을 알림에 따라 '거리두기 응원' 문화 장려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기획해 선보인다. 국가대표 축구 경기가 열리는 25일, 28일 2일간 KB국민카드 또는 삼성카드로 행사 맥주 8캔을 구매할 시 10% 캐시백 행사가 진행된다. 1캔 기준 2250원, 8캔 기준 1만8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행사다.
 
같은 기간 즉석 한마리 치킨인 '쏜살치킨' '쏜살치킨 매운맛' 2종은 반값 할인 행사가 적용된다. 쏜살치킨 2종 결제 시 GS리테일 전용 앱 '더팝'(구 나만의 냉장고)내 할인 QR코드를 제시하면 반값인 5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하루 2000마리씩 총 4000마리 선착순 행사로 진행되며 수량 초과 시 행사는 자동 종료된다.
 
배달 서비스 이용 고객 대상으로 '우딜 주문하기' 앱을 통해 안주 세트, 간식 세트 등을 최대 47%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행사와 함께 배달료(3000원)를 즉시 할인해주는 행사 등이 이달 말까지 진행된다.
 
GS25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응원 문화가 변경되며 편의점 주요 카테고리 매출이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며 "집에서 가족과 응원전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할인 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