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21∼25일 베트남·싱가포르·인도네시아 순방
신남방정책 핵심 협력국 방문…보건·방역·경제 협력 강화 방안 논의
입력 : 2021-06-17 18:14:42 수정 : 2021-06-17 18:14:42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오는 21∼25일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국인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를 차례로 방문한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브리핑에서 "이번 순방에서 각국 외교장관 및 고위 인사들과 보건·방역과 경제 회복, 주요 지역 현안에 관한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정 장관의 이번 순방은 지난 2월 취임한 정 장관의 아세안 국가들과의 첫 대면 외교다. 정 장관은 22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 출범 25주년 기념 고위급 정책대화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이후 24일에는 싱가포르, 25일에는 인도네시아를 찾는다.
 
최 대변인은 "정부는 정 장관의 이번 순방을 통해 우리 신남방정책의 지속가능성과 확장성이 제고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외교부 합동브리핑룸에서 한미정상회담 결과 정부 합동 온라인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