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더 프레임'으로 몬드리안·칸딘스키 명작 감상
입력 : 2021-06-15 08:12:33 수정 : 2021-06-15 08:12:33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스페인 국립미술관과 협업해 주요 전시작품을 '더 프레임(The Frame) TV'를 통해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스페인 티센 보르네미사 국립 미술관(Thyssen-Bornemisza National Museum)과 협업해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에 20세기 주요 미술 작품 23점을 추가했다고 15일 밝혔다. 
 
삼성전자 직원들이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에서 '더 프레임'에 담긴 피에트 몬드리안의 작품 'Composition in Colours / Composition No. I with Red and Blue'를 소개하고 있다.
 
이번에 추가된 컬렉션에는 추상회화의 양대 선구자로 불리는 피에트 몬드리안과 바실리 칸딘스키를 비롯해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가들의 유명 작품이 대거 포함돼 있다.
 
삼성 더 프레임에는 ‘아트스토어’ 기능이 있어 전 세계 40여개의 유명 박물관, 미술관이 제공하는 1500점에 달하는 예술 작품을 초고화질(UHD)로 즐길 수 있다.
 
성일경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이번 협업으로 더 다양한 20세기 대표 미술 작품들을 더 프레임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세계적인 미술관에서 신진 작가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협업을 통해 소비자들이 일상에서 예술적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