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물분야 R&D 연구비 2억 지원
물관리 혁신 과제별 2년간 연구비 지원
물문제 해결·기술개발…국민참여형 공모
입력 : 2021-06-14 17:25:39 수정 : 2021-06-14 17:25:39
[뉴스토마토 이민우 기자] 한국수자원공사는 오는 7월 9일까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물관리 혁신과 물 문제 해결을 위해 대학과 정부출연기관, 연구기관 등을 대상으로 ‘개방형 혁신 연구개발(R&D)’ 과제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공모는 물분야 핵심기술 확보를 위한 ‘지정과제’,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 등 창의적 아이디어를 위한 ‘자유과제’, 유역별 현안 해결 및 공동체 참여를 위한 ‘정책과제’ 3개 분야로 구분해 모집한다.
 
지정과제는 △소규모 레이더 강수예측 등 도시홍수(침수) 예측 △보 운영에 대한 조류발생 시공간적 매핑 △디지털트윈 기반 상수관망 운영 △고효율 태양광과 연계한 에너지저장장치(ESS) 최적 운영을 주제로 모집한다. 주제별로는 각 1건씩 총 4건의 과제를 선정해 최대 2년간 2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자유과제는 총 3개 부문 23건의 과제를 모집한다. 부문은 연구부문, 학생아이디어, 혁신도전 과제로 구분된다. 공모자는 공모안내서에 제시된 기술군 또는 주제 내에서 자유롭게 연구를 기획할 수 있다.
 
정책과제는 총 3개 부문 15건의 과제를 모집한다. ‘유역현안’은 한강, 낙동강, 금강, 영·섬 유역별 현안 해소가 주제다, ‘기술정책’은 탄소중립 및 그린수소 관련 기술개발, ‘시민과학’ 부문은 4개 유역별 물환경·생태 관련 활동이다.
 
박재현 수공 사장은 “이번 공모를 통해 다양하고 창의적인 시각에서 물문제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국민의 눈높이에 부합하는 물관리 혁신을 추진하겠다”며 “미래 물기술 확보와 물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수자원공사 '개방형 혁신 R&D'는 올해로 3회째를 맞는 공모 사업이다. 국민 참여형 연구개발을 통해 미래기술 확보와 다양한 물문제 해결방안 모색을 위해 연구기관 등의 물관리 기술과 정책 개발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오는 7월 9일까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물관리 혁신과 물 문제 해결을 위해 대학과 정부출연기관, 연구기관 등을 대상으로 ‘개방형 혁신 연구개발(R&D)’ 과제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출처/한국수자원공사
 
세종=이민우 기자 lmw383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민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