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신경 전구세포 증식 방법' 유럽특허 획득
난치성 신경질환 세포치료제 개발 가능성 제시
입력 : 2021-06-10 17:08:10 수정 : 2021-06-10 17:08:10
차바이오텍 연구원이 첨단바이오의약품 제조를 위해 생물안전작업대(BSC)에서 세포를 수집하고 있다. 사진/차바이오텍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차바이오텍(085660)은 신경 전구세포의 증식 방법 및 증식된 신경 전구세포를 포함하는 신경 질환 치료용 조성물에 대한 유럽 특허를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특허는 신경 전구세포를 저산소 조건 하에서 대량으로 증식, 배양하는 기술이다. 신경 전구세포는 여러 형태의 신경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세포를 말한다.
 
이 특허 기술을 활용하면 공여자 1명으로부터 분리된 소량의 신경 전구세포를 약 25만명이 치료받을 수 있는 양으로 대량 증식할 수 있다. 대량 증식한 신경 전구세포를 신경세포로 분화를 유도해 파킨슨병, 알츠하이머병, 헌팅톤병 등 신경질환 치료에 이용할 수 있다.
 
차바이오텍은 이미 '신경 전구세포를 도파민 세포로 분화 유도하는 방법'에 대한 국내 특허와 유럽 특허, '신경 전구세포 증식 방법'에 대한 국내 특허를 각각 획득하고 미국 특허 등록을 진행 중이다. 회사 측은 이번 유럽 특허 획득으로 대량 생산을 위한 기반 기술을 확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뇌신경계 질환 세포치료제 개발 사업에서 독보적인 지위를 확보했다고 강조했다.
 
차바이오텍은 신경질환 치료제 사업화를 가속하기 위해 준비 중이며 현재 임상시험 도입을 위한 전임상을 진행하고 있다.
 
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는 "차바이오텍은 뇌신경계질환에 최적화된 맞춤형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대량 생산 공정을 확립했고, 특허 획득을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그 기술을 인정받았다"라며 "특허 기술을 기반으로 파킨슨병 등 뇌신경계질환 세포치료제 개발을 가속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5.20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차바이오텍(85660)17,00017,200(1.18%)
에스디생명공학(217480)2,0505,390(162.93%)
노블엠앤비(106520)3,4257,850(129.2%)
디에이테크놀로지(196490)4,5709,490(107.66%)
나무기술(242040)2,2854,335(89.72%)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