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창원시, 수소·에너지 융복합 메카 조성 협력
수소 및 에너지 융복합 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
입력 : 2021-06-09 16:41:05 수정 : 2021-06-09 16:41:05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은 창원시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단지에서 창원시와 '수소 및 에너지 융복합 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한수원과 창원시는 지역 상생 분산형 및 대규모 연료전지 융복합 사업, 수소에너지 순환시스템 실증사업 공동 참여, 에너지자립(탄소중립) 스마트도시 및 그린산단 조성사업 등에 대해 협력키로 했다.
 
한수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그간 개발하고 진행해 온 다양한 융복합 사업모델을 종합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특히 국내 최초로 추진하는 지역 상생 분산형 연료전지 발전사업(8개소)과 대규모 연료전지 발전 사업은 연내 착수하기로 했다. 수소화 사업, 탄소중립형 스마트 도시 구축 및 그린산단 인프라 조성 등은 사업 방식을 보다 구체화해 중장기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원전 생태계 중심이었던 창원이 수소·에너지 융복합 사업의 대표 도시로 변화할 수 있도록 한수원의 다양한 융복합 사업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할 것"이라며 "창원시와 탄소중립 그린뉴딜 정책을 앞장서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9일 창원시와 ‘수소 및 에너지 융복합 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업무협약식 모습.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