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지역 특화 '로카 인 부산' 출시
입력 : 2021-06-09 14:12:49 수정 : 2021-06-09 14:12:49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롯데카드는 지역 특화카드 'LOCA in BUSAN(로카 인 부산)'을 선보였다고 9일 밝혔다.
 
이 카드는 롯데카드의 메인 상품인 '로카' 시리즈 상품이다. 부산 및 경남 지역에서 누릴 수 있는 쇼핑, 교통, 요식 할인 서비스가 담겼다.
 
우선 지역 특화 서비스로 부산광역시와 경상남도에 소재한 △아울렛(롯데·신세계) △이케아 △마트(롯데마트·이마트·탑마트·메가마트·농협하나로마트) 등에서 월 최대 3만원까지 10% 할인해준다. 또 부산·경남 유료도로 통행료와 전국 대중교통(공항버스·공항철도) 결제 시 월 1만원까지 30% 할인된다. 전국 음식점, 카페에서 결제해도 월 한도 5000원까지 5% 할인이 적용된다.
 
로카 시리즈로 발급 시 '로카 카드'와 '로카 포 카드' 중 하나로 선택해 발급받을 수 있다. 연회비는 국내전용, 해외겸용 모두 2만원이다. 카드 신청은 롯데카드앱 및 홈페이지 등에서 가능하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부산, 경남 지역이 생활권인 고객들에게 유용한 맞춤 서비스를 담아 편리하게 카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며 "카드 디자인에도 부산의 시조인 갈매기를 담았다"고 말했다.
 
한편 로카 시리즈는 업계 최초로 '세트 카드 시스템'이 적용됐다. 범용 혜택 카드인 '로카 카드', 맞춤형 혜택 카드 '로카 포 카드'를 각각 1종씩 발급받으면 한 카드만 실적을 달성해도 두 카드의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다.
 
롯데카드는 지역 특화 카드 '로카 인 부산'을 선보였다. 사진/롯데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