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OLED TV로 비대면 교육시장 공략
입력 : 2021-06-07 10:00:00 수정 : 2021-06-07 10:00:0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LG전자(066570)가 뛰어난 화질과 오래 봐도 눈이 편안한 LG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의 장점을 앞세워 비대면 교육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
 
LG전자는 이달부터 LG OLED TV를 포함해 지난 2018년 이후 출시된 webOS TV 전 제품에 어린이들을 위한 글로벌 교육 콘텐츠 구독 플랫폼인 하이브로(Highbrow) 애플리케이션(Application)을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한국을 포함한 145개 국가에서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은 홈 화면에 있는 LG 콘텐츠 스토어에서 하이브로 앱을 다운받을 수 있다. 서비스에 가입하면 언어, 수학, 과학, 인문학과 같은 일반 학습 콘텐츠뿐 아니라 음악, 미술 등까지 고품질의 교육용 동영상 1만여편을 대화면 TV로 수강할 수 있다.
 
LG전자가 이달부터 LG TV에서 글로벌 교육 콘텐츠 구독 플랫폼인 하이브로 서비스를 지원한다. 어린이들이 LG OLED TV로 교육 동영상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하이브로는 △1~3세 △3~5세 △5~7세 △7~11세 등 시청하는 어린이의 나이에 따라 관심 분야별 맞춤형 교육 동영상을 제공한다. 영국의 유아조기교육과정(EYFS)에도 채택돼 활용되고 있을 만큼 전문성을 인정받는 플랫폼이다.
 
LG OLED TV의 청색광 방출량은 업계 최저 수준으로, 동일 인치대 프리미엄 액정표시장치(LCD) TV의 절반 가량이다. LG OLED TV 전 모델은 세계 최초로 미국 눈 안전 특화 인증기관 아이세이프(eyesafe)가 독일 TUV라인란드(Rheinland)와 공동 개발한 아이세이프 디스플레이(Eyesafe Display) 인증을 받았다.
 
매직리모컨(인공지능리모컨)을 활용하면 마치 PC에서 마우스 커서를 움직이는 것처럼 TV 화면을 손쉽게 조작할 수 있는 점도 비대면 수업을 듣는 고객들에게 유용하다는 설명이다.
 
백선필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상무)은 “압도적 화질을 원하는 고객은 물론이고, 장시간 TV를 시청해야 하는 고객에게도 LG OLED TV가 최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