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쪼개기 후원' 구현모 대표 조사
비자금 조성후 불법 정치자금 제공한 혐의
입력 : 2021-06-04 11:31:59 수정 : 2021-06-04 11:31:59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국회의원에 대한 이른바 '쪼개기 후원' 의혹을 받고 있는 구현모 KT(030200) 대표이사가 검찰에 출석해 조사받고 있다.
 
4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부장 주민철)는 이날 오전 구현모 대표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구 대표는 황창규 전 KT 회장 등과 함께 2014년 5월부터 2017년 10월까지 비자금을 조성한 후 제19·20대 국회의원 99명에게 4억3790만원 상당의 불법 정치자금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비자금을 조성하는 과정에서는 법인자금으로 상품권을 사들인 후 되팔파 현금화하는 속칭 '상품권깡' 수법이 이용된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경찰은 지난 2019년 1월 황창규 전 회장 등 KT 전·현직 임원 7명에 대해 정치자금법 위반, 업무상횡령 혐의로 기소 의견을 검찰에 송치했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사진/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