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협회 "한미정상회담, 값진 성과…경제협력 기대"
입력 : 2021-05-23 13:10:36 수정 : 2021-05-23 13:10:36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한국무역협회가 23일 한미정상회담과 관련해 "한미 양국이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시대를 주도할 수 있는 제1의 경제협력 파트너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무협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번 한미정상회담에서 반도체, 전기차 배터리 등 첨단 제조 분야의 공급망 구축을 위해 양국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한 데에 크게 환영한다"면서 "최근 팬데믹으로 인한 세계 공급망 위기를 겪는 상황에서 매우 값진 성과로 평가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에 더해 백신협력과 한반도 평화 및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공조 강화 등은 한국과 미국이 경제협력 관계를 넘어 세계평화와 공동번영을 위한 주도적 주체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한 것"이라며 "특히 미국의 선진 기술과 한국의 제조 역량을 바탕으로 한 양국의 백신 동맹은 코로나19로 인한 전 세계적 경제위기를 극복하는 중요한 발걸음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무협은 "무역업계는 이번 정상회담을 계기로 미국 시장에서의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창출될 수 있기를 희망하며 이를 경제적 성과로 현실화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