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연말까지 시·청각장애인용TV 1만5천대 무료 보급
입력 : 2021-05-23 12:00:00 수정 : 2021-05-23 12: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는 시·청각장애인이 방송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맞춤형 TV 무료보급 신청서를 이달 24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접수한다고 23일 밝혔다. 신청은 읍·면·동 관할 주민센터 방문과 시·청각장애인용TV 보급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방통위는 시·청각장애인을 대상으로 소득수준(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 계층), 장애정도 등을 고려해 우선보급 대상자를 선정한다. 올해 지원 규모는 38억원으로, 1만5000대를 연말까지 보급할 예정이다.
 
시·청각장애인용TV 보급 사업은 디지털포용 혁신정책의 일환으로, 방통위가 전국 17개 광역시·도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저소득층 중심으로 보급한다. 올해 신청자에 대한 보급이 완료되면 저소득층 시·청각장애인 대상(2016년 보건복지부 통계 기준 10만655명)에 100% 보급하게 된다.
 
올해 보급되는 시·청각장애인용TV는 풀 HDTV 40형 스마트TV로, 블루투스 기능을 탑재했다. △무선이어폰·보청기 활용 가능 △기존 점자 버튼이 적용된 전용 리모컨 및 음성인식 리모컨 제공 △방송화면과 자막·수어확대 화면 분리 동시 사용 △기기별 음량다중 출력 등 기능을 제공한다.
 
시·청각장애인용TV 제품 기능. 사진/방통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