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서울대병원과 의료제품 분야 업무협약 체결
임상시험 전문인력 교류…상호 전문역량 강화
입력 : 2021-05-13 09:07:55 수정 : 2021-05-13 09:07:55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임상시험 등을 수행하고 있는 서울대학교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의약품 임상 관련 정보 공유와 전문인력 교류를 통해 임상시험 자료의 신뢰성 향상과 양 기관의 협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간담회를 통해 코로나19 상황에서의 임상시험 애로사항 등도 함께 살펴볼 예정이다.
 
주요 협력 분야는 △의료제품 허가 및 임상시험 자문을 위한 전문인력 교류 △의료제품 안전 관련 전문지식 공유 등이다. 양 기관은 앞으로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현장 경험이 풍부한 전문인력을 적극 활용하고 상호 교류함으로써 임상시험의 지원 및 품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