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AZ 접종 뇌출혈 증세 공무원…당국 "연관성 확인 중"
지난달 AZ 접종 후 약 3주 뒤 뇌출혈 증상 발생
입력 : 2021-04-22 08:54:24 수정 : 2021-04-22 18:23:31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경남 하동군 20대 공무원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후 뒤 팔, 다리 등 신체 일부가 마비되는 뇌출혈 증상이 나타나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A씨 증상이 백신 접종과 연관성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는 상태다.
 
22일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코로나19 대응요원인 공무원 A(28)씨는 AZ 백신 1차 접종대상으로 지난달 16일 보건소에서 AZ 백신 접종을 받은 후 뇌출혈 증상을 보였다.
 
A씨는 접종 다음 날 출근이 힘들 정도로 몸 상태가 무거워져 군청에 연락 후 하루 결근한 뒤 다음날 출근했다. 접종 25일이 지난 9일 새벽에는 잠을 자다 두통과 함께 팔, 다리가 저리고 마비되는 증상이 나타나 가까운 전남 순천시의 한 병원을 거쳐 전남대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A씨는 수술을 뒤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보건소에 백신 접종 전 기저질환이 없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A씨 증상이 백신 접종과 연관성이 있는지 확인 중이다. 
 
한편 앞서 40대 간호조무사가 지난달 12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사지마비 증상이 온 뒤 '급성 파종성 뇌척수염' 진단을 받은 바 있다.
 
22일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코로나19 대응요원인 공무원 A(28)씨는 AZ 백신 1차 접종대상으로 지난달 16일 보건소에서 AZ 백신 접종을 받은 후 뇌출혈 증상을 호소했다. 사진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