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피크닉 UV Charger',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서 2관왕
입력 : 2021-04-16 10:03:23 수정 : 2021-04-16 10:03:23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KT는 공식 온라인몰 KT샵 전용 굿즈 '피크닉 UV Charger'가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에서 2관왕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의 'Product, Energy and Power' 부문과 'iF 디자인 어워드'의 'Product, Telecommunication' 부문에서 각각 수상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 디자인 센터'가 주관하는 세계 디자인 경연대회다.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평가받는다. 
 
KT가 제작한 '피크닉 UV Charger'가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에서 2관왕을 수상했다. 사진/KT
 
피크닉 UV Charger는 휴대폰의 UV 살균과 무선 충전 기능을 동시에 제공하며 보조배터리로도 활용할 수 있다. 충전하는 위치에 휴대폰을 올려두면 5분만에 유해세균이 99% 살균된다. KT샵에서만 제공하는 제품이다. 디자인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살균과 충전 기능을 함께 지원하는 차별성과 휴대성을 강조한 피크닉 바구니 형태의 디자인에 높은 평가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크닉 UV Charger는 KT샵에서 오는 26일 진행 예정인 '가정의 달 기획전'과 아이폰12, 갤럭시S21 등 프리미엄 단말 구매 시 사은품으로 선택할 수 있다. 이병무 KT O2O사업담당 상무는 "KT샵에서 휴대폰을 구매하는 고객이 가장 선호하는 사은품인 무선 충전기에 UV 살균 기능을 더해 만든 KT샵만의 프리미엄 굿즈가 세계 무대에서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KT샵 고객을 위해 차별화한 서비스와 상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