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러 군용기 카디즈 진입…군 "연합훈련 평가"
중 군용기 4대·러 군용기 15대 진입…영공 침범은 없어
입력 : 2020-12-22 20:47:53 수정 : 2020-12-22 20:47:53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중국 군용기 4대와 러시아 군용기 15대가 22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에 진입했다가 이탈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중국 군용기 4대와 러시아 군용기 15대가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한 뒤 이탈했고 영공침범은 없었다"고 밝혔다.
 
중국 군용기 4대는 순차적으로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했고 이 가운데 2대는 울릉도 동쪽 일대를 지나 한국방공식별구역을 이탈했다. 합참은 "우리 군은 중국 군용기가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기 이전 한중 직통망을 통해 통상적인 훈련이라는 정보교환을 했다"고 말했다.
 
러시아 군용기 15대도 순차적으로 한국방공식별구역 북방에서 들어와, 이 중 2대가 독도 동방에서 한국방공식별구역을 이탈했다가 역경로로 재진입해 독도 동북방으로 이탈했다.
 
합참은 "군은 방공식별구역 진입 이전부터 공군 전투기를 투입하여 우발상황에 대비한 정상적인 전술조치를 했다"고 말했다.
 
군은 이번 상황에 대해 중국과 러시아의 연합훈련으로 평가하면서도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추가적인 분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러시아와의 비행정보 교환을 위한 직통망 구축도 지속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중국 군용기 4대와 러시아 군용기 15대가 22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에 진입했다가 이탈하는 일이 발생했다. 사진은 러시아 A-50 조기경보통제기 모습이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