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초대형 LPG선 1척 수주
입력 : 2020-12-11 11:14:15 수정 : 2020-12-11 11:14:15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대우조선해양(042660)이 초대형 액화석유가스(LPG)선을 수주했다.
 
대우조선해양은 미주지역 선주로부터 9만1000㎥ 규모의 VLGC(초대형 LPG선) 1척을 수주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선박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3년 1분기까지 선주 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LPG운반선은 LPG 이중연료 추진 장치가 적용된 친환경 선박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업계 최초로 국산화에 성공한 축발전기모터시스템(SGM)과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 등 친환경 기술이 적용된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 수주로 대우조선해양의 친환경 선박 건조 기술력을 다시 인정 받았다”며 “최고 품질의 선박을 건조하겠다”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LPG선. 사진/대우조선해양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